에스원, 주 52시간 근무제 확대에 솔루션 시장 달군다
에스원, 주 52시간 근무제 확대에 솔루션 시장 달군다
  • 김정민
  • 승인 2020.05.28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경제] 주 52시간 근무제가 확대 적용됨에 따라 직원들의 근무시간을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에 대한 기업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특히 기업마다 업무환경이 서로 다른 만큼 여건에 따라 유연하게 적용할 수 있는 관리 솔루션을 찾는 기업이 늘고 있다. 

종합 안심솔루션 회사 에스원은 기존의 근태관리, 정보보안 노하우를 접목해 다양한 업무 환경에 적용 가능한 근무시간 관리솔루션을 선보여 주목 받고 있다. 

먼저 근태관리기를 통해 근무시간을 관리할 수 있는 세콤매니저 근태관리 솔루션이 있다. 근태관리기는 사원증, 지문, 얼굴인식 등을 통해 직원들의 출입을 관리하는 기기로 출퇴근 시 마다 자동으로 출입기록이 저장된다. 이 솔루션은 근태관리기의 출입기록을 바탕으로 근무시간을 계산한다. 대규모 인력이 출입하는 산업시설, 건설현장에 적합하다. 

사무실에서 사용이 편리하도록 PC 온오프 시간으로 근무시간을 관리하는 솔루션도 있다. 에스원의 PC보안 솔루션인 에스원PS에는 사전에 입력된 근무시간에 맞춰 자동으로 PC가 종료되는 PC 오프 서비스를 추가했다. 에스원PS의 추가 서비스 뿐만 아니라 PC 오프 서비스만 별도로 사용도 가능하다. 

PC오프 서비스는 사용자가 업무에 따라 근무시간을 입력하면 정해진 퇴근 시간에 PC를 자동 종료시켜 정시퇴근을 유도한다. 또 회사 정책에 따라 요일별, 부서별 PC온오프 시간을 설정할 수 있는 등 업무 환경에 따라 유연하게 적용 가능하다. 

52시간 근무제가 확대 시행됨에 따라 더욱 다양한 기업들로 근무시간관리솔루션이 확대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에스원 관계자는 "주 52시간 근무제는 확대 시행될 예정으로 근무시간 관리솔루션은 지속적으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에스원은 다양한 근무환경에 적용가능한 솔루션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정민 기자 kjm00@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