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소·돼지 1340만두, 구제역 백신 긴급 접종
전국 소·돼지 1340만두, 구제역 백신 긴급 접종
  • 한승주
  • 승인 2019.02.03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안성 한우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한 가운데 30일 대전 서구청 축정팀 관계자가 관내 사육 중인 한우에 구제역 백신 주사를 놓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경기도 안성 한우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한 가운데 30일 대전 서구청 축정팀 관계자가
관내 사육 중인 한우에 구제역 백신 주사를 놓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스마트경제]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 안성 구제역 발생으로 인한 구제역 확산방지를 위해 전국 소·돼지 1340만두 백신 긴급 접종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백신 긴급 접종에는 지역 동물병원의 수의사, 농·축협 소속 수의사 등 총 1099명의 수의사가 참여해 전국적인 역량을 동원한 것이 조기 완료를 앞당겼다고 농식품부는 설명했다.

농식품부는 백신 접종이 완료되고 충분한 효과가 나타날 때까지 3~4일 가량이 소요될 것으로 보고, 농가 및 지역단위 소독 활동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이개호 농식품부장관은 설 명절 연휴기간을 반납하고 구제역 상황을 진두지휘하고 있다. 설 연휴 기간 민족대이동이 시작되는 상황에서 구제역이 경기도 경계를 넘어 충북도에서도 발생하는 등 적극적인 대처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농식품부는 이를 위해 심각단계에 준하는 강화된 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48시간 이동중지명령이 발령된데 이어 축산관련 시설·차량 등에 대한 집중 소독, 해외 구제역 발생지역 여행시 축산농가·가축시장 방문자제, 전국 소·돼지 긴급 백신접종, 전국 소·돼지시장 3주간 폐쇄, 축산농가 모임 금지 등이 실시됐다.


한승주 기자 sjhan0108@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