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투아트, 시각장애인 전용 음성안내 앱 ‘설리번+’ 선봬
LG유플러스-투아트, 시각장애인 전용 음성안내 앱 ‘설리번+’ 선봬
  • 한승주
  • 승인 2019.04.15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스마트경제] LG유플러스는 사회적약자를 위해 앱 솔루션을 개발/운용하는 투아트와 함께 ’세상을 이해하는 또 하나의 눈’ 시각보조앱 ‘설리번+’를 선보여 시각장애인의 정보 접근성 향상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설리번+는 AI기술을 이용한 시각장애인 음성안내 앱으로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식한 정보를 사용자에게 알려준다. 정확한 시각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인식된 이미지와 주요단어의 상관관계를 파악하고, 최적의 문장을 조합하는 이미지 캡셔닝 기술도 적용됐다.

예를 들어 설리번+ 앱으로 탁자에 놓여진 펜을 촬영하면 ‘탁자, 위, 펜’과 같은 사물 관련 주요 단어를 종합해 “탁자 위에 펜이 있습니다”라고 알려준다.

대표적인 기능으로 △인식한 문자를 읽어주는 ’문자인식’ △촬영된 인물의 나이와 성별을 추측해 알려주는 ‘얼굴인식’ △주변 물체와 장면을 묘사해주는 ‘이미지 묘사’ △이용자 편의를 위해 위의 3가지 기능 중 가장 알맞은 촬영결과를 찾아주는 ‘AI모드’ △색상을 알려주는 ‘색상인식’ △빛의 밝기를 구별해주는 ‘빛 밝기인식’ 등을 제공한다.

설리번+는 통신사 관계없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LG유플러스 고객에게는 데이터 걱정 없이 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연말까지 ‘데이터 무료’ 혜택도 제공한다.

조수원 투아트 대표는 “설리번+는 헬렌켈러의 스승인 앤 설리번 선생님의 이름에서 따온 것으로 설리번+가 시각장애인의 눈과 손이 되어 희망을 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라며 “연내 설리번+의 아이폰버전을 출시할 예정이며, 유플러스와의 공동 기획을 통해 신규 편의기능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승주 기자 sjhan0108@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