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대 도르가회, 장학기금 4000만원 기탁…누적 금액 6억원 육박
삼육대 도르가회, 장학기금 4000만원 기탁…누적 금액 6억원 육박
  • 복현명
  • 승인 2020.11.03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일목(오른쪽) 삼육대학교 총장이 유영환 삼육대학교회 도르가회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육대.
김일목(오른쪽) 삼육대학교 총장이 유영환 삼육대학교회 도르가회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육대.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삼육대학교회 도르가회가 장학기금 4000만원을 3일 김일목 삼육대 총장에게 전달했다. 

그간 도르가회가 학교에 기탁한 누적 장학금은 6억원에 육박한다. 

지난 1960년대 조직된 도르가회는 삼육대학교회 성도들이 운영하는 지역사회 봉사 단체다. 일평생 이웃을 위해 구제와 선행으로 헌신한 성경 속 인물 ‘도르가’에서 이름을 따왔다. 

도르가회는 지난 60년간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구제와 봉사 사업을 펼쳐왔다. 회원들의 회비와 바자회, 나눔의 집 운영을 통한 수익금으로 무의탁 노인과 소년·소녀가장을 지원했고 요양원, 양로원, 교도소 등에서 봉사활동을 펼쳤다.

특히 삼육대에 ‘도르가 장학기금’을 조성해 가정형편이 어렵거나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의 학업을 지원해왔다. 장학금 집계를 시작한 2001년부터 현재까지 기금 누적액은 5억8813만원으로 수혜 학생은 832명에 이른다.

유영환 삼육대학교회 도르가회 회장은 “수십 년간 이어져온 도르가회를 통해 선배님들의 뒤를 이어 봉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 기금이 어려운 학생을 돕고 사회에 기여하는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는 데 소중히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