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건, ‘후 비첩 자생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 출시
LG생건, ‘후 비첩 자생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 출시
  • 권희진
  • 승인 2021.09.06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LG생활건강
사진제공=LG생활건강

 

[스마트경제] LG생활건강은 글로벌 아티스트 피에르 마리와 협업한 ‘후 비첩 자생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피에르 마리는 에르메스의 스카프를 다수 디자인하는 등 럭셔리 패션 브랜드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아티스트다. 다양한 오브제를 모두 손으로 직접 그리고 섬세하게 재구성하는 작업 방식이 특징으로, 후와 만남을 통해 궁과 궁의 건축 양식을 그만의 감각으로 재해석해 화려한 색감이 돋보이는 예술적인 작품을 만들어냈다. 

‘비첩 자생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은 노화는 물론 눈에 보이지 않는 잠재된 노화의 징후까지 케어하며, 강력한 안티에이징 케어를 선사한다. 

후 마케팅 담당자는 “후는 궁중 문화와 예술을 모티브로 한 비첩 자생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을 매년 선보이며 그 가치를 전하고 있다”며 “이번에 선보인 12번째 에디션은 글로벌 아티스트와 협업해 완성한 감각적이면서도 품위와 격을 갖춘 하나의 예술 작품을 만나는 듯한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