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서 설맞이 배식 봉사
수출입銀,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서 설맞이 배식 봉사
  • 정희채
  • 승인 2019.01.29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은 희망씨앗 나눔 봉사단이 ‘따스한 채움터’ 찾아 진행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오른쪽 첫번째)이 29일 임직원들과 함께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을 찾아 노숙인들을 대상으로 배식 봉사를 하고 있다. 사진=수출입은행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오른쪽 첫번째)이 29일 임직원들과 함께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을 찾아 노숙인들을 대상으로 배식 봉사를 하고 있다. 사진=수출입은행

[스마트경제] 한국수출입은행은 설 명절을 앞둔 29일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에서 배식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에 참가한 ‘수은 희망씨앗 나눔 봉사단’ 30여명은 급식소를 찾은 노숙인 등에게 밥과 반찬 등을 배식하고, 설거지 등 명절을 앞둔 급식소의 분주한 일손을 도왔다.

은성수 행장은 “가족과 함께 맞이하는 설 명절인데도 거리에서 차가운 바람을 맞으며 설을 보내는 이들을 안타깝게 생각한다”면서 “노숙인들이 다시 시작할 수 있는 힘을 얻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수은은 2012년부터 ‘따스한 채움터’에 급식재료비 등을 후원해왔으며 다가오는 설 연휴기간 동안에도 취약계층에 급식이 이어질 수 있도록 후원할 예정이다.

 

정희채 기자 sfmks@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