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내년 3000명이 1만 시간 봉사활동 실시한다
한화생명, 내년 3000명이 1만 시간 봉사활동 실시한다
  • 복현명
  • 승인 2023.12.2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봉사단 운영 성과 공유 행사 개최…임직원과 수혜자, 봉사 운영 단체 교류의 장 마련
지역아동센터 아동 등 100명 현장 초청, 캘리그라피 등 재능기부 활동도 진행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임직원 봉사단 성과공유회 ‘V-DAY’에서 한화생명 임직원 봉사단이 지역아동복지기관의 아동들을 대상으로 수제 간식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 하고 있다. 사진=한화생명.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임직원 봉사단 성과공유회 ‘V-DAY’에서 한화생명 임직원 봉사단이 지역아동복지기관의 아동들을 대상으로 수제 간식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 하고 있다. 사진=한화생명.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한화생명이 지난 21일 올해 본사 전 부문 임직원이 참여한 봉사활동의 성과를 돌아보고 내년 활동의 방향성을 공유하는 행사를 열었다. 내년에는 매달 250명씩, 연간 3000명이 총 1만 시간 봉사에 나선다.

올해 초 코로나를 벗어나 직접 만나는 봉사를 재개한 한화생명은 내년에 봉사활동 규모를 더욱 확대하기로 다짐했다. 자원순환과 환경보호, 취약계층을 도우며 적극적으로 ESG 경영을 실천해 나가는 취지다.

이날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임직원 봉사단 성과공유회 ‘V-DAY’에는 임직원 봉사단 관계자 80명과 복지기관 관계자, 아동 약 100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한화생명 임직원 봉사단의 올해 성과를 돌아보고 파트너 기관과 수혜기관, 수혜자를 초청해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봉사 체험 부스에서 내년에 진행할 활동을 미리 경험해보며 자발적인 봉사활동 참여 의지를 높였다.

한화생명 ‘프로보노(ProBono)’ 전문 봉사 단원들은 그 동안 관련분야 자격증을 취득하면서 갈고 닦은 재능을 현장에서 선보였다.

지역아동복지기관의 아동 100명을 초청해 바리스타 커피 제조, 캘리그라피 크리스마스 카드 만들기, 트리 만들기, 쿠키 데코레이션, 수제간식 만들기 체험을 진행하며 내년 봉사단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일반 봉사단’과 ‘프로보노 전문봉사단’으로 구성된 한화생명 임직원 봉사단은 올해 13개 분야 프로그램에 1539명이 참여해 6204시간 동안 봉사활동을 펼쳤다.

16개 기관과 협업해 비건 쿠키, 수제 간식 만들기, 전세계 여아를 위한 면생리대 제작, 여의도 샛강생태공원 생태계 회복을 위한 보호 활동, 미혼모 가정을 위한 건강 생활용품 만들기 등 지역사회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홍정표 한화생명 커뮤니케이션실 부사장은 “올해는 코로나를 벗어나 3년만에 대면 봉사를 실시한 해 였다”며 “내년에는 임직원의 더욱 적극적인 참여와 파트너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올해보다 봉사 참여 인원과 시간을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