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보험계약대출 금리 일괄 인하에 최대 1.50%포인트 추가 할인 이벤트 시행
흥국생명, 보험계약대출 금리 일괄 인하에 최대 1.50%포인트 추가 할인 이벤트 시행
  • 복현명
  • 승인 2024.02.01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리확정형 보험계약대출 가산금리 1.50%포인트로 인하
예정이율 4% 이상 상품 신규 보험계약대출 땐 최대 1.50%포인트 추가 할인
흥국생명 본사 사옥 전경. 사진=흥국생명.
흥국생명 본사 사옥 전경. 사진=흥국생명.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인 흥국생명이 금리확정형 보험계약대출 가산금리를 인하하고 예정이율에 따라 가산금리를 추가로 할인하는 이벤트를 올해 말까지 진행한다.

먼저 흥국생명은 금리확정형 보험계약대출 가산금리를 기존 1.99%포인트에서 1.50%포인트로 0.49%포인트 인하한다. 이는 고객의 대출 이자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당국에서 추진 중인 상생금융에 동참하기 위해서다.

흥국생명은 여기에 더해 예정이율에 따라 가산금리를 추가 할인해 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예정이율 4% 이상 확정형 상품의 신규 보험계약대출 시 1년간 금리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예정이율 구간별로 ▲4~5% 구간은 0.30%포인트 ▲5~6% 구간은 최대 0.80%포인트 ▲6~7% 구간은 1.00%포인트 ▲7% 이상 구간은 최대 1.50%포인트의 금리가 추가로 인하된다. 

예를 들어 7%의 예정이율을 적용받는 고객이라면 인하된 가산금리(1.50%포인트)에서 1.50%포인트를 추가 할인받아 가산금리가 0%가 된다. 

기존 대출 고객도 대출금액을 상환한 뒤 신규대출을 받으면 금리 할인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실직이나 폐업∙질병 등의 이유로 일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고객들은 보험계약대출 이자납입을 1년간 유예할 수 있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상생금융 정책에 동참하는 취지를 살려 고객의 이자 부담을 조금이라도 더 완화해 드리고자 이번 이벤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고금리 상황이 지속되면서 어려움을 겪는 고객들과의 상생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