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더프레시, 채소 365일 할인…"매출 전년比 35% 증가"
GS더프레시, 채소 365일 할인…"매출 전년比 35% 증가"
  • 권희진
  • 승인 2024.04.05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GS더프레시
사진제공=GS더프레시

 

[스마트경제] GS리테일이 운영하는 슈퍼마켓 GS더프레시는 지난달 '채소 더 싸게' 행사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9%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

채소 더 싸게는 고객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난해 2월부터 전개하고 있는 365일 할인 행사다.

매달 판매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이 가장 많이 구매한 채소와 제철 채소 4∼6종을 엄선해 시중 가격 대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지난달 할인 품목은 경기 시금치, 다다기오이, 새송이버섯, 깐마늘 등이었다. 이 가운데 제철을 맞은 오이 매출은 전월 대비 92% 급증했다.

이에 힘입어 올해 1분기 GS더프레시 채소 카테고리 매출은 지난해보다 20.1% 늘었다. 신규 고객 유입이 이뤄지면서 구매 객수 역시 13.7% 증가했다.

이달 첫 주에는 햇양파, 시금치, 참타리버섯, 애호박, 다다기오이, 상록수쌀, 아삭이 상추, GAP 추부깻잎 등을 할인 판매한다.

이날부터 오는 7일까지는 채소 외 참외, 계란, 삼겹살, 오렌지, 찹쌀, 딸기, 완도전복 등 필수 먹거리 할인 행사를 한다.

김경진 GS리테일 신선MD부문장(상무)은 “상품 선정부터 가격 측정까지 고물가 시대에 오로지 고객 관점에서 행사를 기획하고 진행했던 점이 이 같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본다”라며 “GS더프레시는 앞으로도 다양한 필수 먹거리를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며 고객이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권희진 기자 hjk7736@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