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2024 ITF NH농협은행 국제여자테니스투어 성황리 실시
농협은행, 2024 ITF NH농협은행 국제여자테니스투어 성황리 실시
  • 복현명
  • 승인 2024.05.27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규(오른쪽) NH농협은행 부행장이 단식 우승자 장한나 선수와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박병규(오른쪽) NH농협은행 부행장이 단식 우승자 장한나 선수와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NH농협은행이 지난 19일부터 26일까지 ‘2024 ITF NH농협은행 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2008년 시작돼 올해 15회를 맞이한 이 대회는 WTA(세계여자테니스협회)투어에 이은 서킷 규모의 대회이다. 

특히 올해부터 W50으로 대회가 격상됨에 따라 전세계 총 10개국 100명의 선수들이 대거 참가해 우승컵을 놓고 경쟁을 펼쳤다.

이에 이달 25일 펼쳐진 복식 결승전에서는 유디스 총(홍콩), 리앙은슈오(대만)조가 우승했으며 26일에 열린 단식 결승전에서는 장한나(미국)가 우승을 차지하며 대미를 장식했다.

시상식에 앞서 농협은행은 한국테니스의 발전과 유망주 육성을 위해 김민채(중앙여중), 구민준(고양테니스아카테미), 이수빈(오산G-스포츠클럽) 선수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박병규 농협은행 수석부행장은 “농협은행은 1974년부터 테니스 팀을 운영하며 국가대표 등 우수선수를 육성하고 재능기부를 통해 테니스 저변확대와 지역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테니스 발전과 건강한 스포츠문화의 확대를 위해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