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업전용 5G’ 첫 선… 보안성은 높이고 비용은 줄이고
KT, ‘기업전용 5G’ 첫 선… 보안성은 높이고 비용은 줄이고
  • 한승주
  • 승인 2019.04.30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사진=KT

[스마트경제] KT는 데이터 보안성과 속도는 높이고, 비용은 줄일 수 있는 B2B(기업 간 거래) 전용 5G 서비스인 ‘기업전용 5G’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기업전용 5G는 별도의 네트워크 장비를 통해 일반 네트워크와 기업 내부망을 분리하여 접속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다.

기업전용 5G 전용 게이트웨이를 통해 개인 가입자를 위한 일반 통신망과 임직원을 위한 기업 내부망 접속 데이터를 분리한 것이 서비스의 핵심으로, 인증을 거친 단말기만 접속을 허용하기 때문에 해킹 등 보안사고를 방지할 수 있다. 별도의 구축 비용과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전국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기업전용 5G는 지난 2016년 출시된 기업전용 LTE 대비 초고속‧초저지연의 고품질 데이터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기업별 니즈에 맞게 회선별로 3~20Mbps로 속도제어를 선택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됐다.

요금제는 데이터 제공량에 따라 300GB에서 200TB까지 10종으로 구성되었으며, 기업전용 LTE 서비스에 없던 100TB, 200TB 요금제가 추가 신설됐다. 특히 기업전용 5G는 100TB 데이터를 정상 이용가 대비 약 75%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기업전용 5G 서비스는 제조업뿐만 아니라 의료, 유통, 방송 등 미디어 분야에서도 활용 가능하다. 특히 유통분야에서는 물류센터의 무인 이송차량과 자동경로차량에 5G 네트워크를 적용하여 창고관리를 자동화할 수 있으며, 방송 산업에서는 일반망과 분리된 방송사 전용 5G 네트워크를 통하여 초고화질(UHD) 영상을 지연을 최소화해 전송할 수 있다.

박현진 KT 5G사업본부장 상무는 "KT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기업전용 5G 서비스는 다양한 기업고객들에게 맞춤형 통신가치를 안겨줄 수 있는 혁신적 서비스”라며 “기업전용 5G 서비스를 기반으로 제조, 유통, 미디어, 의료 등 다양한 분야의 산업 현장에 5G가 확산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승주 기자 sjhan0108@dailysmart.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