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스톰 AIC 2018, 한국대표팀 4강 진출… 16일 결승전 개최
펜타스톰 AIC 2018, 한국대표팀 4강 진출… 16일 결승전 개최
  • 한승주
  • 승인 2018.12.12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넷마블
사진=넷마블

[스마트경제] 넷마블은 AIC 2018(Arena of Valor International Championship 2018)에 참가한 한국 대표팀 AHQ가 4강 진출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아레나오브베일러(Arena of Valor)는 국내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 MOBA ‘펜타스톰 for kakao’의 글로벌 명칭이다.

이번 AIC 2018에 한국대표팀으로 참가한 AHQ는 베트남 대표팀 OVERCLOCKERS를 상대로 3:2로 풀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역전승을 거두며 4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AHQ는 오는 15일 베트남 대표팀 Team Flash를 상대로 다음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AIC 2018 결승전은 16일에 열린다. 총 상금 규모는 모바일 MOBA e스포츠 대회 사상 최대 규모인 60만 달러(약 6억7000만원)로 우승팀에게는 25만 달러가 주어진다.

텐센트가 주최하는 AIC2018은 지난 해 11월 열린 아레나오브베일러 아시안컵(Arena of Valor International Championship : Asia 2017, 이하 AIC 2017)과 올해 7월 개최된 아레나오브베일러 월드컵(Arena of Valor World Championship, 이하 AWC)에 이어 세 번째로 열리는 국제 대회다.


한승주 기자 sjhan@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