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탑-김가빈 열애설, 친언니가 반박
빅뱅 탑-김가빈 열애설, 친언니가 반박
  • 스마트경제
  • 승인 2020.05.21 2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김가빈 친언니 인스타그램

 


[스마트경제] 배우 김가빈이 빅뱅 탑과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친언니가 열애설을 반박했다.


김가빈의 친언니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 여행가서 내가 찍어준 거고 잠옷은 내가 비너스 속옷 사러가서 같이 샀다"고 밝히며 사진을 게재했다.

첫 사진에는 열애 의혹을 받았던 장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김가빈과 친언니의 모습이 담겨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커플 잠옷 의혹이 일었던 잠옷 사진과 함께 "탑 팬분들 비너스가서 똑같은거 사서 입으시면 돼요. 잠옷살때도 누가 입었나 찾아보고 사야되는거야?"라는 글이 적혀있다.

이어 친언니는 "확실하게 연인 사이가 아니라는거 말씀드릴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두 사람이 함께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사진에 대해서는 "배우들 연기 모임에서 친해진 걸로 알고 있다"며 "괜한 구설수 만들지 말고 지우라고 해서 내렸다"며 "이것저것 파헤치면 오해할 수 밖에 없는 게 연예계 인데 가족이고 언니로서 기사와 댓글을 보고 너무 속상해서 말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탑과 김가빈의 SNS 사진을 근거로 두 사람에 대한 열애설이 제기됐다. 탑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와 김가빈 소속사 SM C&C 모두 "아티스트의 사생활은 확인이 어렵다"고 밝히며 의혹은 커져갔고 결국 친언니가 나서 열애설을 해명하게 됐다.


스마트경제 뉴스편집팀 press@dailysmart.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