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라이더 리그 7주차 시작… 4강전 돌입
카트라이더 리그 7주차 시작… 4강전 돌입
  • 한승주
  • 승인 2019.02.15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POTV GAMES
사진=SPOTV GAMES

[스마트경제] 넥슨의 국내 e스포츠 및 방송 파트너사이며 스포티비 게임즈의 방송 제작 및 사업을 전담하는 라우드커뮤케이션즈는 넥슨의 인기 캐주얼 레이싱 게임 ‘크레이지레이싱 카트라이더(이하 카트라이더)’의 정규 e스포츠 대회 ‘2019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1’의 7주차 경기를 오는 16일 오후 6시부터 넥슨 아레나에서 생중계한다고 알렸다.

지난 B조 5경기에는 ‘FANTASTICK’과 ‘꾼’의 경기가 펼쳐졌다. 사전 승부 예측 투표에서 95%의 지지를 받았던 FANTASTICK이었지만, 예상을 뒤엎고 꾼이 화끈한 경기력을 앞세워 2:0 승리를 따내며 4강 자력 진출에 성공했다. 이어진 B조 6경기에서는 ‘GEEKSTAR’가 ‘Professional’을 꺾고 마지막 4강 진출자가 됐다.

개인전 16강 1경기는 문호준과 박인수의 치열한 접전이 예고되었던 만큼 역대 맵별 스피드전 개인 기록을 여러 번 뛰어넘는 명승부의 향연이 이어졌다. 특히 0.004초로 승부를 가른 트랙이 있을 정도로 우열을 가리기 어려운 경기가 속출해 큰 화제가 되었으며, 해당 경기의 VOD는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5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불꽃 튀는 승부 결과, 문호준 선수가 1위, 박인수 선수가 2위로 정승하, 김응태와 함께 승자전에 진출하게 됐다.

7주차 4강 풀리그 1경기에는 ‘SAVIORS’와 ‘꾼’이 4강의 첫 포문을 연다. 과연 SAVIORS가 한 트랙도 내어주지 않았던 직전 경기의 기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 혹은 4강까지 오른 꾼이 회심의 한 방을 보여줄 수 있을지 기대된다. 4강 풀리그 2경기에는 GEEKSTAR와 Flame이 맞붙는다. 양 팀의 승부처는 아이템전으로 예상되며, 아이템전 에이스인 GEEKSTAR 정승민이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에 대한 궁금증이 높다.

개인전 16강 2경기에는 황인호, 신종민, 유영혁, 유창현, 배성빈, 김승래, 최영훈, 한승철의 승자전을 향한 열띤 레이스가 진행된다. 개인전에서 강세를 보이는 유영혁, 신종민, 유창현 선수가 출전하는 만큼 눈을 뗄 수 없는 화려한 볼거리가 펼쳐질 전망이다.


한승주 기자 sjhan0108@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